The Choi Jung Ah gallery was originally established in Cheongdam Dong ,the center of Seoul's fine-art district, in 1994.

Obtaining the great deal of recognition and attention from the public, It has been transformed its entity into Think Art, the cultural consulting firm, specialized in cultural marketing communications for the private companies as well as the government of Korea.

With the experiences and the expertise in organizing various exhibitions, Choi Jung Ah gallery is now announcing its Grand opening at the Hongik University, cultural mecca of Korea.

Choi Jung Ah gallery is willing to not only provide the new dimension of communication between the public and Art industry, but also support and offer young talented artists in Korea the opportunity of overseas expansion.

Choi Jung Ah gallery is committed to creating and cultivating new issues and agenda of Korean Art industry by introducing the variety of harmonized selection of both young and mature artists.

 

최정아 갤러리는 1994년 청담동에서 개관하였습니다. 다수의 기획전을 바탕으로 Think Art 아트 컨설팅회사로 전환 후 기업과 정부의 문화마케팅을 담당하고 한국현대미술의 진화와 함께해왔습니다.

2011년 문화 메카인 홍익대학교에 최정아 갤러리로 새롭게 오픈하여 미술계는 물론 대중과 함께하는 소통의 장으로써 역할을 다하고자 합니다.

본 갤러리가 발굴하는 창의적이고 역량 있는 신진작가들의 작품을 대중에게 소개하고 작가들의 작업을 후원하며 그들의 국제무대진출을 위한 지지기반이 되고자 합니다. 폭넓은 세대를 아우르며 신진작가는 물론 중진과 원로 작가들까지 다양한 작가들의 작품세계를 선보임으로서 한국 미술계의 새로운 이슈와 담론을 창출해가는 화랑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 SPACE
  • floorpl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