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전
Still Life

Apr. 9. 2014 ~ Apr. 22. 2014
Artists
김병진 김지평 유소라 조성연

최정아 갤러리에서는 4월9일부터 4월 22일까지 ‘Still Life’전을 선보인다. 김병진, 김지평, 유소라, 조성연은 그들이 각각 선택한 시각언어로 사물에 생명력을 불어 넣으며 그것을 독특한 감성으로 재해석한다. 정물에 대한 주관적 해석은 개인 생활의 기록이 될수도, 일상에서 접하는 생활 속 예술일 수도 있으며, 미적 요소로 풀어낸 작가의 심상(心象)이 되기도 한다. 정물에 대한 인상을 대중성으로 풀어낸 작가 김병진, 개인의 이상향과 기록의 프레임으로 다루는 김지평과 유소라, 사물의 생명력과 그에 자연스럽게 호흡하려는 조성연. 이들의 향연이 펼쳐질 이번 전시는 보는 이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

 

기획전
Still Life

Apr. 9. 2014 ~ Apr. 22. 2014
Artists
김병진 김지평 유소라 조성연

최정아 갤러리에서는 4월9일부터 4월 22일까지 ‘Still Life’전을 선보인다. 김병진, 김지평, 유소라, 조성연은 그들이 각각 선택한 시각언어로 사물에 생명력을 불어 넣으며 그것을 독특한 감성으로 재해석한다. 정물에 대한 주관적 해석은 개인 생활의 기록이 될수도, 일상에서 접하는 생활 속 예술일 수도 있으며, 미적 요소로 풀어낸 작가의 심상(心象)이 되기도 한다. 정물에 대한 인상을 대중성으로 풀어낸 작가 김병진, 개인의 이상향과 기록의 프레임으로 다루는 김지평과 유소라, 사물의 생명력과 그에 자연스럽게 호흡하려는 조성연. 이들의 향연이 펼쳐질 이번 전시는 보는 이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

 

기획전
Still Life

Apr. 9. 2014 ~ Apr. 22. 2014
Artists
김병진 김지평 유소라 조성연

최정아 갤러리에서는 4월9일부터 4월 22일까지 ‘Still Life’전을 선보인다. 김병진, 김지평, 유소라, 조성연은 그들이 각각 선택한 시각언어로 사물에 생명력을 불어 넣으며 그것을 독특한 감성으로 재해석한다. 정물에 대한 주관적 해석은 개인 생활의 기록이 될수도, 일상에서 접하는 생활 속 예술일 수도 있으며, 미적 요소로 풀어낸 작가의 심상(心象)이 되기도 한다. 정물에 대한 인상을 대중성으로 풀어낸 작가 김병진, 개인의 이상향과 기록의 프레임으로 다루는 김지평과 유소라, 사물의 생명력과 그에 자연스럽게 호흡하려는 조성연. 이들의 향연이 펼쳐질 이번 전시는 보는 이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

 

기획전
Still Life

Apr. 9. 2014 ~ Apr. 22. 2014
Artists
김병진 김지평 유소라 조성연

최정아 갤러리에서는 4월9일부터 4월 22일까지 ‘Still Life’전을 선보인다. 김병진, 김지평, 유소라, 조성연은 그들이 각각 선택한 시각언어로 사물에 생명력을 불어 넣으며 그것을 독특한 감성으로 재해석한다. 정물에 대한 주관적 해석은 개인 생활의 기록이 될수도, 일상에서 접하는 생활 속 예술일 수도 있으며, 미적 요소로 풀어낸 작가의 심상(心象)이 되기도 한다. 정물에 대한 인상을 대중성으로 풀어낸 작가 김병진, 개인의 이상향과 기록의 프레임으로 다루는 김지평과 유소라, 사물의 생명력과 그에 자연스럽게 호흡하려는 조성연. 이들의 향연이 펼쳐질 이번 전시는 보는 이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